본문 바로가기

  • Review 세바시 (180206) 글쓰기를 말하다 세상을 바꾸는 시간 15분 "글쓰기를 말하다" @KT체임버홀(2018-02-06) impression # 세바시 첫 유료 강연 (무려 1인 당 3만원!) 은 글쓰기에 대한 강연이었다. 평소 글쓰기에 관심이 많다는 것을 알고 동생이 함께 가자고 추천한 기회였다. 이 강연을 기다리며 동생이 구매한 강원국 작가의 <대통령의 글쓰기>를 미리 읽고 갔다. 세 분의 강연자 중 강원국 작가님이 가장 보고싶었던 것은 자연스러운 일이다. 가장 마지막 연사.. 더보기
  • Review <너의 췌장을 먹고 싶어> - 삶은 당신과 나의 관계 죽음이 예정되어 있다는 사실은 살아있음의 의미를 극명하게 부각시키는 효과가 있다. 사쿠라와 하루키의 만남은 나에게 삶의 의미, 관계의 의미, 선택의 가능성을 이야기해 주었다. 영원히 '내일'이 있을 것처럼 살아가고 있지만, 삶은 그런 것이 아니다. 나의 (혹은 사랑하는 사람들의) 마지막 날이 언제인지 모르고 산다는 것이 결코 삶을 연장시켜주지도 않는다. 짦은 삶동안 만나는 나의 가족과 친구가 결정적인 삶의 요소.. 더보기
  • Review 팀 켈러 <결혼을 말하다> <결혼을 말하다> by 팀 켈러 (2017-06-24) 일을 하면서 이런 생각을 많이 했다. ‘일에서 감정을 빼자. 감정이 섞이면 업무에 안좋은 영향을 미친다. 일을 잘 하기 위해서는 최대한 감정을 제거하고 담담하게 임하자.’ 팀 켈러는 [사랑하기로 결단]하라는 장에서 감정과 행동 중에 행동이 더 중요하다고 주장한다. 이리 저리 시도 때도 없이 요동 치는 감정에 끌려 다니면 관계를 망칠 수 있으니 스스로 (사랑하고 헌신하겠다.. 더보기
대한민국, Korea

시로 쓴 제주 여행

여름 휴가로 가족들이 제주로 떠났습니다. 가족들이 보낸 먹방사진을 바라보던 하루만에 저도 결국 티켓을 끊고 말았습니다. 100% 충동적이었던 여행중에, 바닷가 한 카페에 앉아 가족들이 한 편씩 시를 썼습니다. 저의 시 입니다. 제목 : 제주, 시 쟈기 없는 제주시 시시할 줄 알았다 해변 따라 산방산방 용 머리 내놓더니 미역 달고 말 달려 폭포내려 비 내려 한치빵도 전복들도 댕귤댕귤 딩굴딩굴 쟈기 없는 제주시에 지금 이..

더보기
대한민국, Korea

제주도 해변 카페 두 곳 추천

제주도로 여행가면 꼭 하고 싶은 것 중의 하나가, 해안가 카페에서 몇 시간이고 창 밖의 에머랄드 빛 바다를 바라보며 시간을 보내는 일입니다. 카페 #봄날 같이 아기자기한 곳에서 테라스에 자리를 잡고 싶지만, 그럴 수 없는 이유는 아이러니하게도 모두 그 곳으로 가기 때문입니다. 와글거리는 인파에 치여 나도 그 안에서 'ONE OF 와글!' 하고 싶다는 분이 아니라면, 살짝 핸들을 돌리시길 추천 드립니다. 조금만 고개를 돌..

더보기

Make it better.